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후천성 '무지외반증' 남성환자 증가

작성자: 온라인 뉴스팀 2015.03.01 18:25:27

카테고리 : 건강 

[어니스트뉴스=온라인 뉴스팀]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이 2009년부터 2013년까지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를 분석한 내용에 따르면 ‘(후천성)엄지발가락 외반증(M20.1)’ 질환의 건강보험 진료인원은 2009년 41,657명에서 2013년 55,931명으로 최근 5년간 연평균 7.6% 증가하였다.

2013년 기준, 여성이 전체 진료인원의 84.7%(47,366명)를 차지하며 남성보다 5.5배 더 많은데 비해, 최근 5년간 진료인원 연평균 증가율 추이를 살펴보면 남성이 여성에 비해 2배 더 높았다.

월별 건강보험 진료인원 변화를 살펴보면 여름에 가장 환자가 많은데 이러한 경향은 여성에게서 두드러졌다. 전체 진료인원 수가 가장 많은 달은 7월(9,353명)로 가장 적은 달인 11월(7,075명)에 비해 1.3배 더 많았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40대 이상 중·장년층이 전체 진료인원의 절반 이상으로 40~60대 환자의 비율이 2009년에는 68.4%, 2013년에는 68.1%를 차지하며 이 중 50대 환자가 절반을 차지하고 있었다.

연도별 인구 10만명당 건강보험 진료인원 추이를 살펴보면 2009년부터 2013년까지 전체 진료인원 수는 30.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1810be13b1b9d60ac1e13147a5b8700.jpg

최근 5년간 여성이 남성보다 진료인원 수는 많지만, 대부분의 연령대에서 남성의 증가율이 여성보다 높게 나타났다. 특히 10대 청소년을 비롯하여 20~50대 청·장년층 남성의 꾸준한 증가 추세에 비해, 40~50대 중년층 여성은 감소에 가까운 것을 알 수 있다.

연령대별로 가장 증가율이 높은 것은 60대 이상, 특히 70대로 최근 5년 새 80% 이상 증가하였으며 이러한 경향은 80대까지도 지속되었다.

2013년 기준 인구 10만명당 무지외반증으로 인한 전체 진료인원 수는 여성이 193명으로 남성보다 5.7배 더 많으며, 성별에 따른 진료인원의 차이는 전 연령대에서 유사하지만 특히 40~60대에서 두드러진다.

2009년부터 2013년까지‘(후천성)엄지발가락 외반증(M20.1)’진료에 지출된 건강보험 진료비는 2009년 208억 3천여 만원에서 2013년 335억 6천여 만원으로 61.1%(연평균 12.7%) 증가하였다.

진료형태별로 살펴보면 2013년 기준 전체 진료비의 82.8%를 입원 진료비가 차지했고 외래 진료비(14.1%), 약제비(3.1%) 순으로 나타났다.

약제비가 2009년 6억 3천여 만원에서 2013년 10억 6천여 만원으로 66.7% 증가하였고, 같은 기간 입원 진료비는 64.7%, 외래 진료비는 41.7% 증가하였다.

전체 진료비에서 입원 진료비가 차지하는 비율은 2009년 80.9%에서 2013년 82.8%로 증가하였고, 같은 기간 외래 진료비의 비율은 16.0%에서 14.1%로 감소, 약제비는 3.1%에서 3.2%로 거의 변함이 없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정형외과 박민정 교수는 ‘(후천성)엄지발가락 외반증(M20.1)’ 질환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설명하였다.

엄지발가락 뼈에 부착된 여러 개의 힘줄이 어떤 원인에 의해 정상적인 배열에서 이탈하거나, 관절을 감싸고 있는 관절낭이 늘어나 엄지발가락 하단의 중족 족지 관절이 변형되면서 엄지발가락이 둘째발가락 쪽으로 휘어져 통증이 발생하는 상태를 (후천성)엄지발가락 외반증, 흔히 무지외반증이라고 한다.

유전적 원인과 후천적 원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는데, 가족력이 있는 경우 무지외반증의 발생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발볼이 좁은 꽉끼는 신발을 신거나 외상에 의해서 발생할 수 있다. 이는 무지외반증이 서양에서 발생률이 높고, 최근 동양도 신발의 변화에 따라 환자가 증가하고, 여성의 비율이 높은 점 등을 통해 간접적으로 증명되었다. 따라서 가족 중 무지외반증 환자가 있거나, 굽이 높거나 발볼이 좁은 신발을 신고 오래 서서 일하는 경우 주의해야 한다.

최근 하이힐 외 플랫슈즈, 스니커즈 등 신발을 다양하게 선택하게 되면서 30~40대 여성 환자가 감소 추세인 반면, 남성들의 패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운동화보다 발볼이 좁은 구두를 신으면서 20~30대 남성 환자가 오히려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와 관련하여 연구 결과들은 조금씩 다르긴 하지만, 대체로 체중(㎏)을 신장의 제곱(㎡)으로 나눈 값인 신체질량지수(BMI)가 높을수록 특히 남성에게 무지외반증이 증가하는 결과들이 있으므로 비만과 연관이 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50대 이후, 특히 70대 이상 노인 환자의 증가 추세는 평균수명 연장으로 노년층의 사회 참여기간 또한 늘어나 이전에는 적절히 치료받지 않고 방치했던 무지외반증에 대한 관심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사료된다.

가장 흔한 증상은 엄지발가락 관절 안쪽 돌출 부위가 계속 신발에 부딪히며 두꺼워지고 염증이 생겨 발생하는 통증이다. 엄지발가락의 변형으로 두 번째 또는 세 번째 발가락 중족골 아래 발바닥 쪽에 굳은살이나 통증이 발생할 수 있으며, 바른 자세를 취하기 어려우므로 오래 걸으면 쉽게 피로해지며 향후 기능상의 장애로도 이어질 수 있다.

초기에는 외형상 약간의 변형만 있고 증상이 별로 없어 방치하기 쉬우나, 적절히 치료하지 않으면 엄지발가락이 둘째발가락과 엇갈리는 변형을 초래하여 체중이 고르게 분산되지 않으므로 발바닥에 굳은살이 계속 생기고 걸음걸이의 변화를 가져올 수 있다. 이러한 경우, 드물지만 무릎이나 엉덩이, 허리 통증까지 유발할 수 있으므로 조기에 적절한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필요하다.

치료의 기본은 굽이 낮고 발볼이 넉넉한 신발을 신는 것이며, 최근에는 엄지발가락의 돌출된 부위 및 두 번째, 세 번째 발가락 아래가 자극받지 않도록 교정용 깔창이나 보조기 등의 치료법도 사용되고 있다. 이러한 보존적 치료의 효과가 없을 경우에 수술적 치료를 고려할 수 있으며, 엄지발가락이 휘어진 각도, 발가락 제 1~2 중족골 간 각도, 제 1중족 족지 관절 상태 등에 따라 골 및 연부조직 교정에 가장 적합한 수술방법을 결정하게 된다.

수술할 경우 합병증으로 엄지발가락 관절 운동이 제한되거나 엄지발가락 길이가 짧아질 수 있고, 골 교정 부위가 잘못 붙는 부정 유합, 과도한 교정으로 인한 무지내반증 등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수술 이후에도 무지외반증이 재발할 수도 있다.[사진제공=KBS2 비타민 방송화면 캡쳐]


저작권자ⓒHNN 어니스트뉴스 (www.Hones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후천성 '무지외반증' 남성환자 증가 file

[어니스트뉴스=온라인 뉴스팀]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이 2009년부터 2013년까지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를 분석한 내용에 따르면 ‘(후천성)엄지발가락 외반증(M20.1)’ 질환의 건강보험...

  • 등록일: 2015-03-01

골수섬유화증 표적치료제 '룩소리티닙' 보험급여 적용

[어니스트뉴스=온라인 뉴스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손명세, ‘심평원’)은 골수섬유화증에 룩소리티닙 단독요법을 오는 3월 1일부터 보험급여를 적용하는 내용으로 ‘암환자에게 처방·투여하는...

  • 등록일: 2015-02-26

노루궁뎅이버섯 염증 억제 효과 탁월 입증 file

[어니스트뉴스=온라인 뉴스팀]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노루궁뎅이버섯이 염증 억제에 효과가 있음을 세포 실험을 통해 입증했다. 전 세계적으로 해마다 염증 질환 관련 환자가 늘면서 삶의...

  • 등록일: 2015-02-09

70대 여성 2명중 1명 이상 앓는 등통증 원인과 예방법

[어니스트뉴스=온라인 뉴스팀]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이 지난 2010년 ~ 2013년 까지 ‘등통증(M54)’으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를 분석하여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진료인원은 ...

  • 등록일: 2014-12-14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연말이벤트 통해 커피 쏜다 file

[어니스트뉴스=손유민기자]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는 연말을 맞아 네이버 오픈캐스트를 통해 ‘오픈캐스트 구독 이벤트’를 진행한다.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블로그, 오픈캐...

  • 등록일: 2014-12-02

가을철 '쯔쯔가무시증' 주의보

[어니스트뉴스=온라인 뉴스팀] 강릉시는 쯔쯔가무시증의 본격적인 호발시기(5-11월)에 텃밭 작업, 등산 등 야외활동 시에는 쯔쯔가무시증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

  • 등록일: 2014-11-14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