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생리통, 여름철에도 심한 이유는?

작성자: 온라인 뉴스팀 2015.07.06 12:19:18

카테고리 : 건강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대부분 추운 겨울에 더 심하다고 알고 있는 생리통은 여름철이라고 피해가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덥고 땀나서 불쾌지수가 높은 여름에는 생리로 인한 스트레스가 크기 때문에, 생리통까지 겪는 여성은 이중삼중으로 더 힘들어 진다.

추울 때 심해진다는 생리통이 여름철에도 심한 이유는 무엇일까. 알고보니 더위를 피하려는 여름철 생활습관들이 여름 속의 겨울처럼 몸을 차갑게 만들기 때문일 가능성이 있다.

냉방이 잘 되는 실내에서 주로 생활하거나, 짧은 하의를 즐겨 입고, 빙수, 아이스커피, 아이스크림 등 찬 음식을 자주 먹는 여름철 습관들은 겨울철에 심해지는 여성질환들을 불러오기 쉽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생리연구회 손효돈 위원(산부인과전문의)은 “여름철 생활습관에 과로, 스트레스가 더해지면 여름철에도 생리통, 생리불순, 생리전증후군, 질염 등에 의한 냉대하 등이 더 심해질 수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생리통이 심한 여성이라면, 에어컨 등에 장시간 노출될 경우 가디건이나 무릎담요 등으로 몸을 따뜻하게 해주고, 찬 음료수나 찬 음식을 절제하는 것이 좋다. 또한 산부인과를 찾아 자궁근종 등 자궁질환은 없는지 우선 점검해 보고, 생리통의 원인과 이에 따른 치료 방법을 찾아보아야 한다.

우리나라 여성들은 생리통을 생리기간 중 며칠만 참으면 된다고 생각해 진통제로 버티는 경향이 유독 많았지만, 최근에는 다행스럽게도 산부인과 진료를 받는 젊은 여성들이 꾸준히 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건강보험 진료비 자료에 따르면, 생리통으로 진료받은 환자 수는 2008년 11만 1149명에서 2012년 16만 5432명으로 연평균 10.38%씩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 이는 30대 만혼이 트렌드로 굳어지면서, 20대부터 적극적으로 자신의 건강을 관리하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는 긍정적 신호이며 산부인과의 문턱이 그만큼 낮아졌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손효돈 위원은 “젊은 여성들의 생리관련 질환 상담이 이전보다 증가한 것을 체감할 수 있다”며 “그러나 피임약 복용만으로도 상당부분 개선될 수 있는 생리통에 대해 아직도 많은 여성들이 산부인과 진료나, 피임약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 때문에 꺼리는 경우가 많아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피임약 복용 초기에는 개인에 따라 두통, 유방통, 메스꺼움이나 불규칙한 출혈 등을 경험할 수 있으나 이는 우리 몸이 호르몬에 적응하는 단계에서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증상으로서, 복용 기간이 지속됨에 따라 자연스럽게 사라지니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밝혔다.

또한 “피임약은 장기간 복용을 하더라도 복용을 중단하면 즉시, 조금 늦어지더라도 대부분 2~3개월 안에 임신 능력이 회복되므로 혹 임신에 지장을 주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기우이다”고 말했다.

오히려 피임약은 산부인과에서 다양한 부인과 질환의 치료 목적으로 처방되고 있으며, 다수의 연구에서 난소암과 자궁내막암, 철분결핍성 빈혈과 양성유방질환까지 예방해주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으므로 전문의와 상의해 안심하고 장기간 복용할 수 있다.

손 위원은 “생리 관련 문제를 매달 겪으면서도 산부인과 방문을 미루다 병을 키워서 오는 여성들을 아직도 종종 볼 수 있는데, 그럴 때마다 안타까움을 느낀다”고 말했다.

생리와 관련한 통증이나 불편은 부인과 질환을 알리는 잠재적 신호가 될 수 있으므로, 증상이 있다면 참지 말고 우선 산부인과 전문의의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중요하다.

자궁내막증, 자궁근종 등 생리 관련 문제를 일으키는 질환이 있을 때에는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하며, 단순히 호르몬 불균형으로 인한 문제일 경우에는 상담을 통해 자신에게 잘 맞는 피임약을 처방받아 복용함으로써 증상이 상당부분 개선된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생리 관련 트러블이나 피임 등의 문제로 고민하면서도 산부인과 찾기를 꺼려하는 여성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인터넷을 통한 의료상담을 활발히 벌여오고 있다. 2008년 12월부터 ‘와이즈우먼의 피임 생리이야기’(www.wisewoman.co.kr/piim365)와 네이버 까페 등을 통해 피임과 월경전증후군(PMS) 등을 주제로 전문의 무료 온라인 상담 등을 꾸준히 진행해 오고 있다.


저작권자ⓒHNN 어니스트뉴스 (www.Hones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온종합병원 황규근 소아과 원장 “뇌전증 증상 적어도 2년이상 발작…”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최근 부산 해운대 도로에서는 한 차량이 고속으로 중앙선을 침범하며 3명이 숨지고 14명이 크게 다지는 사건이 벌어졌다. 비상식적인 속도로 질주하며 교통사고를...

  • 등록일: 2016-08-03

환절기 감기로 오해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봄을 알리는 듯한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지만 아침과 한낮, 밤의 기온차가 10도 가량으로 크게 차이가 나고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환절기에 흔...

  • 등록일: 2016-03-23

고통 해방, 단계별 변비 해결법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지난 연말 송년회를 시작으로 새해 신년회까지 이어진 잦은 모임이 불러들인 과식과 과음, 그리고 길었던 연휴로 인해 흐트러진 생활주기는 여러 후유증을 남긴다....

  • 등록일: 2016-01-29

전국 미세먼지 농도 나쁨…건강 유의해야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부산의 ‘미세먼지’ 농도 95마이크로그램을 비롯해 전국 대부분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에 해당하는 80마이크로그램 이상의 수치를 기록하고 있다. 한국...

  • 등록일: 2015-10-21

큰 일교차로 혈압상승, 심혈관계 질환 주의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맑고 높은 하늘의 가을 날씨가 이어지고 있지만 아침과 한낮, 밤의 기온차가 10도 가량으로 크게 차이가 나고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환절기에는 일교차...

  • 등록일: 2015-10-12

생리통, 여름철에도 심한 이유는?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대부분 추운 겨울에 더 심하다고 알고 있는 생리통은 여름철이라고 피해가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덥고 땀나서 불쾌지수가 높은 여름에는 생리로 인한 스트레스가 ...

  • 등록일: 2015-07-06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