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고통 해방, 단계별 변비 해결법

작성자: 온라인뉴스팀 2016.01.29 10:17:30

카테고리 : 건강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지난 연말 송년회를 시작으로 새해 신년회까지 이어진 잦은 모임이 불러들인 과식과 과음, 그리고 길었던 연휴로 인해 흐트러진 생활주기는 여러 후유증을 남긴다. 그 중 하나가 바로 변비이다. 새해를 맞아 시작된 다이어트 역시 갑작스러운 변비 발생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우리나라 국민 4명중 1명이 겪는다는 변비는 아는 사람만 안다고 할 정도로 여러 고통을 동반한다. ‘곧 나아지겠지’라는 안일한 생각이 아니라 올해에는 새해를 맞아 보다 적극적이고 현명하게 단계별 변비 해결법을 시도해 보는 것은 어떨까?

 

변비를 치료하기 위해서는 스스로 변비에 대해 정확히 인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대한소화기기능성질환 운동학회 변비연구회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변비 증상을 자각하지 못하거나, 반대로 변비 증상이 아닌 것을 증상으로 오해하는 환자들도 많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의학적으로 변비는 <배변 시 과도한 힘주기, 단단한 변, 배변 후 잔변감, 배변 시 항문에서 막히는 느낌, 배변을 위해 관장이나 배 누름과 같은 부가적 조치의 필요, 일주일에 3회 미만 배변> 의 증상들 중 2가지 이상이 최근 3개월 이상 지속될 경우를 말한다.

매일 변을 보지 못한다고 쉽게 변비라 단정지으며 스트레스 받기 보다, 나의 배변 활동을 기록하여 변비 유무를 판단하는 것이 좋다. 최근에는 건강관리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등이 출시되어, 이를 활용해 배변 시간과 횟수, 변의 상태 등을 기록하여 본인의 배변 습관을 확인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이제 본인이 변비라는 것을 알았다면, 기본적인 생활 습관의 변화를 시도하는 것이 우선이다. 특히 새해 발생한 변비라면 연말 모임이나 다이어트로 인해 갑작스럽게 변화된 식습관이 원인이 되는 경우가 많다.

 

다이어트를 위해 고단백-저지방 위주의 소식을 하는 여성들은 대변량이 줄어들고, 장으로 흡수되는 수분이 많아져 변이 딱딱해지고, 이로 인해 변비가 발생하기 쉽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미역, 다시마, 시금치, 배추 등 섬유질이 풍부한 음식과 수분 섭취를 늘리는 것이 필요하다. 또한 규칙적인 운동은 장운동을 도와 변비 해소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하지만 생활 습관의 변화만을 맹신하여 호전되지 않는 변비를 방치하는 것은 금물이다. 섬유질은 일부 심각한 변비의 경우 오히려 변비를 악화시키는 요인이 될 수 있으며, 운동이나 물의 섭취 역시 일반 성인에 비해 많이 부족한 사람에게는 도움이 될 수 있으나 이러한 방법만으로 변비가 완화된다는 명확한 근거가 있는 것은 아니다.

 

규칙적이고 건강한 생활 습관의 변화로도 변비가 해결되지 않는다면 변비약을 복용하는 것도 방법이다. 생활습관 병이라는 생각으로 방치한 변비는 만성변비가 되거나, 치핵(치질), 장폐색 등의 2차 질환을 발생시킬 수도 있기 때문이다.

 

약을 먹으면 내성이 생길까 봐 두려워, 혹은 약이 너무 강하지 않을까 하는 걱정으로 약 외에 다른 방법만 시도하고 그 방법으로 변비가 해결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참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은 안전성과 유효성이 인정돼 약사나 소비자가 임의로 선택할 수 있는 품목을 말한다. 약사의 지시에 따라 용법과 용량을 지켜 복용하는 것은 변비를 빠르고 현명하게 관리하는 방법이다.

 

30728cc712f7115da8aa0529c16f9a9a.jpg

 
특히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는 변비약 성분 중 하나인 ‘비사코딜’과 ‘도큐세이트 나트륨’은 미국 FDA에서도 그 효과와 안전성을 인정받아 ‘일반의약품 카테고리 I’으로 분류된 성분이다. 세계판매 1위, 국내 판매 1위 브랜드의 한국베링거인겔하임 둘코락스®-에스는 위의 두 가지 성분으로 만들어진 변비 치료제로, 배변 시간 예측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사진제공=한국베링거인겔하임]


저작권자ⓒHNN 어니스트뉴스 (www.Hones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온종합병원 황규근 소아과 원장 “뇌전증 증상 적어도 2년이상 발작…”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최근 부산 해운대 도로에서는 한 차량이 고속으로 중앙선을 침범하며 3명이 숨지고 14명이 크게 다지는 사건이 벌어졌다. 비상식적인 속도로 질주하며 교통사고를...

  • 등록일: 2016-08-03

환절기 감기로 오해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봄을 알리는 듯한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지만 아침과 한낮, 밤의 기온차가 10도 가량으로 크게 차이가 나고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환절기에 흔...

  • 등록일: 2016-03-23

고통 해방, 단계별 변비 해결법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지난 연말 송년회를 시작으로 새해 신년회까지 이어진 잦은 모임이 불러들인 과식과 과음, 그리고 길었던 연휴로 인해 흐트러진 생활주기는 여러 후유증을 남긴다....

  • 등록일: 2016-01-29

전국 미세먼지 농도 나쁨…건강 유의해야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부산의 ‘미세먼지’ 농도 95마이크로그램을 비롯해 전국 대부분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에 해당하는 80마이크로그램 이상의 수치를 기록하고 있다. 한국...

  • 등록일: 2015-10-21

큰 일교차로 혈압상승, 심혈관계 질환 주의 file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맑고 높은 하늘의 가을 날씨가 이어지고 있지만 아침과 한낮, 밤의 기온차가 10도 가량으로 크게 차이가 나고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환절기에는 일교차...

  • 등록일: 2015-10-12

생리통, 여름철에도 심한 이유는?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대부분 추운 겨울에 더 심하다고 알고 있는 생리통은 여름철이라고 피해가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덥고 땀나서 불쾌지수가 높은 여름에는 생리로 인한 스트레스가 ...

  • 등록일: 2015-07-06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