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카카오드라이버, 기사회원과 소통 강화

작성자: 온라인뉴스팀 2016.05.09 08:35:42

카테고리 : IT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올 상반기 정식 서비스 예정인 카카오의 대리운전 O2O서비스, ‘카카오드라이버’가 대리운전 기사회원과의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카카오(대표이사 임지훈)는 지난 4월 27일부터 카카오드라이버 기사용 앱을 통해 대리운전기사가 운행 중 겪었던 어려움과 개선사항에 대한 의견을 받고 있다. 기사와 승객 모두가 보다 편리하고 합리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드는 데 참고하기 위함이다. 특별한 보상이 없는 의견청취 형태의 이벤트임에도 사흘 만에 700건 이상의 사연이 접수되는 등 기사회원들의 반응이 뜨겁다. 이는 그동안 서비스 개선을 위한 소통 창구가 없었던 대리운전기사들이 앞으로의 기대와 바람을 보여주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실제로 접수된 한 의견은  “어쩌면 기사님들을 가장 힘들게하는건 기댈 곳이 너무 없다는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카카오가 기사들의 어려움을 더 많이 헤아리는 서비스로 발전했으면 좋겠다” 며 소통과 교감을 희망했다.

 

카카오드라이버는 소통에 대한 종사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있다. 지난 3월 초 기사용 앱 출시 후 앱 내의 문의하기 기능을 통해 전국의 기사회원들과 소통하고 있다. 문의하기 기능을 통해 접수된 궁금증이나 우려 등에 대해 개별 답변함과 동시에 매주 2회 이상 공지사항을 통해 공식 입장을 밝히고 있는 것이다. 이는 소통을 통해 더 나은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 카카오드라이버의 방향성에 대한 기사회원들의 공감대와 기대감이 형성되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러한 소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기사회원들과의 협력 체계 역시 구체화 되고 있다.

 

카카오는 지난 3월 30일, 판교 오피스에서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한국대리운전협동조합과 각각 ‘카카오드라이버 파트너십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카카오드라이버의 성공과 대리운전시장의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뜻을 모은 결과다. 이날 행사에는 카카오 O2O/커머스사업부문 정주환 총괄 부사장, 한국대리운전협동조합 이상국 본부장,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경기지부 박영봉 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카카오는 이날 업무협약과 함께 양 기사단체와 카카오드라이버 자문협의회를 구성하기로 합의했다. 자문협의회는 기사회원을 위한 정책 수립 등 더 좋은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 카카오와 소통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카카오는 정식 서비스 전후로 대리운전기사뿐 아니라 학계 전문가, 시민 단체, 서비스 이용자 등을 대상으로 자문협의회 구성원을 넓혀나갈 방침이다.

 

기사회원과 오프라인을 통한 직접 소통도 확대하고 있다. 카카오는 지난 3월 29일, 전주에서 대리운전기사를 대상으로 간담회를 열고 카카오드라이버 실무 담당자가 직접 서비스 운영 방향과 정책을 설명하고 질의 응답을 진행하는 시간을 가졌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북지부와 함께 준비한 이날 간담회에는 대리운전기사 400여명이 참석했다. 카카오는 이번 간담회와 같은 직접적 소통을 전국 주요 도시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카카오의 이러한 행보는 ‘서비스 종사자가 첫번째 고객’이라는 O2O서비스 운영 방향에 따른 것이다. 카카오는 지난해 11월 카카오드라이버 준비를 공식 발표하며 5개 기사단체와 간담회를 가진바 있다. 또한 카카오드라이버 실무팀은 대리운전 서비스 현장을 직접 찾아다니며 약 천여명에 달하는 대리운전기사를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듣기도 했다. 카카오는 앞으로도 대리운전시장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시장관계자들과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정주환 카카오 O2O/커머스 사업부문 총괄 부사장은 “카카오드라이버의 등장으로 대리운전 업계의 불합리한 관행이 개선되는 움직임을 보이는 등 앞으로도 시장에 많은 긍정적인 변화가 예상된다” 며 "투명한 사업 운영을 통해 대리운전 서비스를 제도권내 서비스 산업으로 발전시키고 대리운전 종사자에 대한 인식을 한단계 끌어 올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카카오드라이버는 지난 3월 7일 기사용 앱 출시와 함께 일부 운영 정책을 발표하고 현재 기사회원 등록 절차를 진행 중이다. 배차 시스템, 수수료율 등 기존 업계의 불합리한 관행을 없애고 대리운전 보험료를 부담하는 등 종사자의 비용 부담을 최소화 하는 정책으로 많은 대리운전 기사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카카오드라이버는 조만간 사내 임직원을 대상으로 최종 테스트를 거쳐 2분기 중 승객용 앱 출시와 함께 공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사진제공=카카오]

1.jpg




저작권자ⓒHNN 어니스트뉴스 (www.Hones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카테고리 제목 날짜

카테고리: IT 

5월 황금연휴 카카오내비 빛났다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카카오(대표 임지훈)는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카카오내비가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이어진 황금연휴 동안 역대 최대 수준의 이용자 수 및 길안내 건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어린이날 하루 동안, 카...

  • 등록일: 2016-05-10

카테고리: 생활경제 

현대차 정몽구회장, 중국 장쑤성 성장 면담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현대차그룹 정몽구 회장이 9일 오전 양재동 사옥에서 중국 스타이펑(石泰峰) 장쑤성(江蘇省) 성장을 만나 자동차산업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올해 초 장쑤성 성장으로 선임된 스타이펑 성장은 장쑤성과...

  • 등록일: 2016-05-09

카테고리: IT 

카카오, “알림톡 전기통신사업법 위반 아냐” 해명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카카오는 ‘알림톡’이 전기통신사업법을 위반했다는 서울 YMCA 시민중계실의 방통위 조사 요청 건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카카오는 카카오톡 알림톡 서비스는 전기통신사업법의 위반 행위에 해당하...

  • 등록일: 2016-05-09

카테고리: 생활경제 

린나이코리아,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RC35 출시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린나이코리아(대표 강영철, www.rinnai.co.kr)는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친환경인증마크를 획득해 열효율은 높이고 질소산화물 배출량은 줄인 친환경 콘덴싱보일러(모델명:RC35)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 등록일: 2016-05-09

카테고리: IT 

카카오드라이버, 기사회원과 소통 강화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올 상반기 정식 서비스 예정인 카카오의 대리운전 O2O서비스, ‘카카오드라이버’가 대리운전 기사회원과의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카카오(대표이사 임지훈)는 지난 4월 27일부터 카카오드라이버 ...

  • 등록일: 2016-05-09

카테고리: 생활경제 

삼성전자, 패밀리 허브로 미국 시장 공략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삼성전자가 9일(현지시간)부터 미국 전역의 오프라인 매장에서 '패밀리 허브' 4,000대 이상을 전시하고 고객 체험 기회를 제공하며 미국 시장 공력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미국 전역의 베스트바이(Best ...

  • 등록일: 2016-05-09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