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배우 신소율, 중독성 없는 댄스 화제

작성자: 온라인뉴스팀 2016.06.15 12:42:03

카테고리 : 음악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배우 신소율의 지칠 줄 모르는 댄스가 화제다.

 

최근 드라마와 예능을 통해 상큼한 매력을 발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신소율이 남성듀오 십센치의 새 싱글 ‘니가 참 좋아’의 뮤직비디오 주인공 소식을 알려 이목이 집중 된 가운데 티저 영상이 공개되어 네티즌들의 기대감이 급 상승 하고 있다.

 

공개 된 티저 영상 속 신소율은 귀여움이 돋보이는 홈웨어를 착용한 채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화이트 셔츠를 입고 욕실을 누비며 발랄하게 춤을 추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또한 상큼한 레몬 컬러의 블라우스를 입은 채 박력 넘치게 사랑 고백을 하는 모습에서는 깨물어 주고 싶은 깜찍함으로 곡의 분위기를 더욱 사랑스럽게 만들고 있다.

 

평소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 받은 신소율이 이번 십센치의 신곡 <니가 참 좋아>를 통해 처음 뮤직비디오 주인공을 맡았다는 소식에 뮤직비디오 공개를 손 꼽아 기다리고 있는 네티즌들이 늘어나고 있다.

 

f96926ec8f222c0578e98a348c4ef8de.jpg

 
이를 본 네티즌들은 ‘헐 신소율 짱 귀여움 주머니에 넣고 다니고 싶다’, '지금 20번쯤 보고 있는데 중독성은 별로 없네’, ‘소율누나 노래랑 진짜 잘 어울림’, ‘뮤직비디오 풀버전 빨리 보고 싶은데 시간 왜 이렇게 안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신소율은 현재 SBS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를 비롯해 다양한 예능과 화보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사진제공=가족액터스]


저작권자ⓒHNN 어니스트뉴스 (www.Hones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뮤직뱅크 하차 박보검, 마지막 인사 전해 file

  • 등록일: 2016-06-25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국보급 심쿵 MC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박보검이 프로그램에서 하차하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방송 마지막에 박보검은, “M...

매드타운 조타, 여배우와 키스신 뮤비 스틸컷 공개 file

  • 등록일: 2016-06-21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매드타운이 신곡 '빈칸'으로 컴백하기 앞서 멤버 조타와 여자 주인공의 러브신을 담은 뮤직비디오 스틸 컷을 공개했다. 공개 된 3장의 사진 속 조타는 여자 주...

매드타운, 빈칸 뮤직비디오 1차 티저 공개 file

  • 등록일: 2016-06-17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매드타운이 17일 0시 제이튠캠프 공식 유튜브((https://youtu.be/bmvewl9IHaM))를 통해 오는 21일 공개되는 세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빈칸’의 뮤직비디오 1차 티저...

배우 신소율, 중독성 없는 댄스 화제 file

  • 등록일: 2016-06-15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배우 신소율의 지칠 줄 모르는 댄스가 화제다. 최근 드라마와 예능을 통해 상큼한 매력을 발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신소율이 남성듀오 십센치의 새...

오늘부터 우리는 트로트버전 인기열풍 file

  • 등록일: 2016-06-14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지난 주말, 여자친구의 <오늘부터 우리는>을 트로트버전으로 편곡하여 각종 SNS에 올려 화제가 된 윤수현의 <오늘부터 우리는>이 일주일만에 조회수 합계 30만뷰를 ...

배우 신소율 십센치 '니가 참 좋아' 뮤직비디오 출연 file

  • 등록일: 2016-06-14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배우 신소율이 십센치(10cm)의 신곡 ‘니가 참 좋아’ 뮤직비디오에 출연을 알려 화제다. 최근 드라마와 예능을 통해 통통튀는 발랄한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배우...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