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어니스트뉴스 즐겨찾기

아덴만 여명작전 삼총사 최염함서 다시 뭉쳐

작성자: 온라인뉴스팀 2016.01.20 10:23:34

카테고리 : 사회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2011년 우리 군 최초의 해외 인질구출작전인 아덴만 여명작전의 주역 최영함(구축함, 4400톤급)이 5년 전 그 바다에서 아덴만 여명작전 5주년을 맞게 됐다.
   
최영함은 세 번째 파병임무를 위해 지난해 11월 3일 청해부대 20진(부대장 대령 안상민)으로 부산항을 출항하여 아덴만에서 선박호송과 해적퇴치, 해양안보 작전 등의 임무를 수행 중이다. 청해부대 20진은 파병 후 지금까지 6차례에 걸쳐 한국 및 외국 국적 선박 360여척을 안전하게 호송하고 있다.

‘최영함’과 함께 이번 청해부대 20진에는 아덴만 여명작전에 직접 참가했던 장병이 세 명이나 더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그 주인공은 청해부대 검문검색대 대원으로 ‘UDT/SEAL 삼총사’라 불리는 김종욱 상사(부사관 188기, 35세), 박상준 중사(부사관 214기, 29세), 강준 중사(부사관 215기, 29세).


11.jpg
사진 왼쪽부터 아덴만 여명작전에 참가하고 청해부대 20진 검문검색대 대원으로
또 다시 아덴만을 수호하고 있는 UDT/SEAL 삼총사 박상준 중사, 김종욱 상사, 강준 중사


이들 중 김종욱 상사와 박상준 중사는 아덴만 여명작전 당시 공격팀 임무를 부여받아 삼호주얼리호에 직접 올라가 해적들을 퇴치하고 석해균 선장 등 선원을 구출했다.

강준 중사는 저격수 임무를 맡아 2011년 1월 18일 고속단정으로 삼호주얼리호에 접근했다가 해적들의 총격에 부상을 입고 오만의 병원으로 후송됐다. 이후 강 중사는 치료를 마치고 다시 청해부대 6진에 합류해 끝까지 파병 임무를 마쳤다. 김종욱 상사는 이번 파병이 두 번째이며, 박상준 중사와 강준 중사는 세 번째 파병이다.

김종욱 상사는 “당시 전우들은 물론 또 다른 전우인 최영함과 함께 목숨을 걸고 작전을 펼쳤던 그 바다에서 아덴만 여명작전 5주년을 맞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실제 작전에 참가했던 경험들이 현재 임무수행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으며, 당시 사다리를 이용해 선박에 올라갔는데 이후 자동승강기가 도입돼 신속하게 선박으로 등반할 수 있게 되었고, 총기류를 비롯해 광학장비나 방탄장비 등도 많이 보강됐다.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서라면 언제 어디든 달려가 싸울 각오가 돼 있다”고 5주년을 맞는 소감을 밝혔다.

또한 김 상사는 “아덴만 여명작전 이후 대한민국 해군의 위상이 많이 높아졌다는 것을 실감하고 있다. 해군특수전전단의 경우 다른 나라에서 같이 연합훈련을 하자는 요청을 많이 받고 있으며 2014년 환태평양훈련, 태국에서 열린 2014년 코브라골드 훈련에 초청을 받아 우리 UDT/SEAL대원들이 참가했다”고 말했다.

인질 구출을 위해 삼호주얼리호에 처음 올라갔을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박상준 중사는 “작전을 준비하면서 인명손상 없이 작전을 성공시킬 수 있을까 하는 초조함은 있었지만 작전이 시작되면서 그런 걱정조차 없어졌다”며 “같이 삼호주얼리호에 진입한 내 옆의 전우들, 하늘에서 엄호하는 링스 헬기, 그리고 최영함에서 우리를 지원하는 수많은 전우들을 믿었기 때문이다”라며 아덴만 여명작전 당시의 기억을 떠올렸다.

강준 중사는 “해적이 쏜 유탄에 얼굴에 경미한 부상을 입었다. 바로 작전에 투입되길 바랐지만 오만 병원으로 후송돼서 전우들에게 미안하고 분한 마음이 들었다. 인질이나 우리 장병들의 인명손상 없이 작전에 성공했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가 군 생활 중 가장 기쁜 순간이었다”며 “부상 트라우마는 없었다. 트라우마가 있었다면 청해부대에 지원하지 않았을 것이다. 언제든 임무를 수행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말했다.


13.jpg
김종욱 상사, 강준 중사, 박상준 중사가 최영함 함상에서 사격 연습을 하고 있다.

이번 청해부대 20진에는 이들 UDT/SEAL 삼총사를 포함해 전체 인원 중 5분의 1에 해당하는 60여명의 장병들이 파병 유경험자들이다.

청해부대는 2009년 3월 3일 문무대왕함이 1진으로 파병된 이후 20진 최영함까지 459차례에 걸쳐 우리 선박 9600여척을 호송했으며, 외국선박까지 더하면 총 14130여척의 선박을 안전하게 호송했다.

특히 아덴만 여명작전을 비롯해 21회에 걸쳐 해적의 위협으로부터 31척의 한국 및 외국선박을 구조했으며, 2011년과 2014년 리비아 교민 철수지원, 2012년 제미니호 피랍선원 구조, 2015년 예멘 교민 철수지원 및 주예멘대사관 임시사무소 지원 등 해외에서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대한민국의 의지와 국력’의 상징으로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한편 해군은 1월 21일(목) 오전 부산 작전기지에서 이기식(중장) 해군작전사령관 주관으로 ‘아덴만 여명작전 5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해 작전성공의 의미를 되새긴다. 이날 행사에는 아덴만 여명작전 참가 장병과 석해균 선장(現 해군교육사령부 안보교육담당), 석해균 선장을 치료했던 이국종 아주대의대교수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국종 교수는 당시 인연으로 2015년 7월 해군홍보대사로 위촉되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여명작전 전적비 앞에서 여명작전 개시시간(한국시간 10시 46분)에 울려퍼진 함정들의 기적취명과 함께 시작한다. 기념식 이후 작전사령관은 주요 내빈 그리고 당시 여명작전에 참석했던 청해부대 6진 장병들을 초청해 오찬을 가질 예정이다.

오후에는 이 날을 기념해 해군 함정 공개행사를 가질 예정이며 사전 초청된 인사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개된 함정은 전북함(FFG, 2500톤급)으로 함 내부와 외부에 아덴만 여명작전 영상과 사진을 전시한다.[사진제공=대한민국 해군]


저작권자ⓒHNN 어니스트뉴스 (www.Hones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카테고리 제목 날짜

카테고리: 사회 

한미 공군 쌍매훈련 유사시 즉각 응징

[어니스트뉴스=손유민기자] 韓‧美공군은 1.26.(화)∼29.(금)까지 연합작전 수행능력 향상을 위한 ’16-1차 쌍매훈련(Buddy Wing)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美51비 36대대 소속 F-16CM 4대와 韓공군 제20전투비행단(이하 20전비)...

  • 등록일: 2016-01-28

카테고리: 사회 

육군 특전사 사령관과 요직 장교들 강화훈련 실시

[어니스트뉴스=손유민기자] 연일 기록적인 한파가 몰아친 가운데, 27일 경기도 광주의 특수전교육단에서는 육군 특수전사령부 장경석 사령관을 비롯한 주요 직위자 46명이 장병들과 함께 올해 첫 강하훈련을 실시했다. 이 중에는 ...

  • 등록일: 2016-01-27

카테고리: 사회 

해작사, 강민구 부산지방법원장 초빙강연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해군작전사령부(사령관 중장 이기식)는 26일 부대 대강당에서 장병 및 군무원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민구 부산지방법원장을 초청하여 초빙강연을 실시했다. 강민구 부산지방법원장은 서울대학교에서 법...

  • 등록일: 2016-01-26

카테고리: 사회 

해군 작전사령부, 초급장교-부사관 금융 경제교육 실시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1월 25일 오후 해군 작전사령부 대강당에서 초급장교, 부사관을 대상으로 금융·경제교육이 진행됐다. 해작사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작전사령부에서 장병들의 건전한 자산관리 지원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 등록일: 2016-01-25

카테고리: 사회 

강릉시, 2018동계올림픽 범시민 한마음대회 개최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강릉시는 오는 1월25일 월요일 오후 2시30분에 시청 2층 대강당에서 「시민 여러분이 올림픽대표입니다.」라는 주제로 2016년도 시정설명회와 아울러 2018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범시민 한마음 대회를...

  • 등록일: 2016-01-22

카테고리: 사회 

아덴만 여명작전 삼총사 최염함서 다시 뭉쳐

[어니스트뉴스=손시훈기자] 2011년 우리 군 최초의 해외 인질구출작전인 아덴만 여명작전의 주역 최영함(구축함, 4400톤급)이 5년 전 그 바다에서 아덴만 여명작전 5주년을 맞게 됐다. 최영함은 세 번째 파병임무를 위해 지난해 1...

  • 등록일: 2016-01-2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